25년간 4000여 명 어린이들에게 무료수술 지원

SK는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108군사중앙병원에서 분당서울대병원, 국내 의료 봉사단체인 세민얼굴기형돕기회(이하 세민회)와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베트남 108국군중앙병원과 한국의 '순수한 어린 미소를 위한' 수술협회 간 협력 25주년 기념행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에코플랜트)
SK는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108군사중앙병원에서 분당서울대병원, 국내 의료 봉사단체인 세민얼굴기형돕기회(이하 세민회)와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베트남 108국군중앙병원과 한국의 '순수한 어린 미소를 위한' 수술협회 간 협력 25주년 기념행사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에코플랜트)

[뉴스케이프 전수영 기자] SK는 지난 19일부터 23일까지 베트남 수도 하노이의 108군사중앙병원에서 분당서울대병원, 국내 의료 봉사단체인 세민얼굴기형돕기회(이하 세민회)와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수술' 행사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로 25주년을 맞은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즈(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며 3년 만에 재개됐으며 특히 한국과 베트남 수교 30주년에 열려 의미를 더했다. 행사에는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 성형외과 교수를 비록해 한국과 베트남 의료진, 안면기형아동 지원단체인 '오퍼레이션 스마일' 베트남 지부, SK플랜트 임직원과 SK 대학생 자원봉사단 'SK써니' 등 100여 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5일간의 행사를 통해 구순구개열 등 얼굴기형으로 고통 받는 베트남 어린이 70명의 수술을 무사히 마쳤다.

SK는 지난 1996년부터 해마다 베트남에서 '어린이에게 웃음을'이란 슬로건으로 세민회와 무료수술 행사를 펼쳐왔다. 현재 SK의 대표적인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매김하며 지난 25년간 총 4200여 명의 어린이가 수술을 받았다. 올해까지 쓰인 수술비 총 37억원은 SK가 모두 진행했다.

이와 함께 한국 의료진은 베트남 현지 의료진과 함께 수술하면서 자연스럽게 의료기술을 전수했으며 사용된 수술 기구와 장비들을 병원에 기증했다. 이를 통해 베트남 현지 병원들이 얼굴기형 수술을 자체적으로 할 수 있는 기술과 여건 등을 갖추게 됐다.

베트남 정부는 이러한 공로를 높이 치하해 SK와 백롱민 회장에게 2009년과 2016년 두 차례 외국인에게 주는 최고 훈장인 ‘베트남 사회주의공화국 국가우호훈장’을 수여했다.

이성녀 SK에코플랜트 ESG 추진 담당 임원은 "1996년부터 추진해온 SK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오랜만에 재개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난 25년간 행사를 꾸준히 진행하며 아이들에게 새로운 인생, 행복한 가정을 선물함과 동시에 선진 의료기술 이전에도 기여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백롱민 세민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지난 2년간 오지 못해 안타까웠는데 베트남 어린이들과 다시 재회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지난 25년간 베트남 어린이들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파트너로서 함께해준 분당서울대학교병원, 베트남 군사중앙병원 의료진 그리고 SK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뉴스케이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